로봇 영농시대 ‘성큼’…파종·이앙·슈트까지 ‘눈길’

사람 없이도 운전이 가능한 자율주행 자동차, 먼 미래가 아닌 현실로 다가왔는데요. 농기계도 자율주행이 가능하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네, 자율주행으로 운전자 없이 모를 심는 이앙기부터 드론을 이용한 볍씨 파종과 방제, 그리고 최근에는 손쉽게 입은 뒤 인공근육처럼 사용하는 농작업 보조수트까지 -
농업에 로봇기술을 접목시킨 ‘로봇 영농시대’가 코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어떤 기술들이 있는지, 김인경 기자가 소개합니다

다른회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