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특세’ 세수 증가 빌미로 ‘세제개편’ 노골적 압박

문재인 정부 마지막 국정감사가 한창인 가운데,

최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서 농특세를 두고 갑론을박이 오가고 있습니다.

국민들의 증권거래가 늘면서 여기에 붙는 농특세,

즉 농어촌특별세 수입도 커졌다는 겁니다.



네, 일각에선 세제개편을 위한 군불때기 작업이란 분석이 나오는 가운데

농업계가 발끈하고 나섰습니다. 김인경 기자가 전합니다

다른회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