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휴양림, 인체 유해 방역약품 사용 ‘충격’

산림청에서 운영하고 있는 자연휴양림은 많은 사람들이

자연을 즐기고, 휴식을 취하러 가는 관광명소입니다.

수많은 방문객이 다녀가는 만큼 산림청은

매일 여러 차례에 걸쳐 휴양림을 방역소독하고 있는데요.



그런데 최근 폐 손상 등 인체에 심각한 손상을 입힐 수 있는 소독약이

휴양림 방역에 사용되고 있는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강창호 기자입니다.

다른회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