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삼값 하락 대응 농협․인삼공사 등 민간 수매 확대

최근 소비 부진으로 인삼값이 큰 폭으로 하락하면서

농민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이에 정부는 민간을 통한 인삼 수매 확대로 수급안정에 나선다고 밝혔는데요.



내년부턴 ‘인삼경작신고의무제’도 도입해

선제적 수급조절 체계를 구축할 방침입니다.

김하은 기자가 전합니다.

다른회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