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업계, 대체육 ‘고기’ 표시 반발…식약처, 검토 착수

식물성 재료로 만든 ‘대체육’ 식품을

고기로 표시해도 되느냐가 축산업계에선 뜨거운 논란거립니다.



소비자들이 진짜 고기와 혼동할 수 있는 만큼

고기라는 명칭을 쓸 수 없게 해야 한다는 주장이 거센데요.

이에 정부가 관련 규정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손현진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다른회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