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전

NBS한국농업방송은 농업과 농촌의 공익적 가치를 전파하며,
도시와 농촌을 잇는 가교 역할을 통해 국민에게 감동을 주는 방송이 되겠습니다.

편성방향

NBS한국농업방송은 농업인에게 필요한 영농기술을 제공하고,
도시민에게 우리 농산물 사랑과 웰빙라이프를 선도하는 방송이 되겠습니다.

CI 소개

한국농업방송의 영문표기는 NBS (Nongmin Broadcasting System)입니다.
NBS의 글자체는 봄을 상징하는 잎사귀를 녹여내 새로움과 도약의 의미를 담았습니다. 또한 대지를 적시는 푸른잎처럼 시청자에게 긍정적인 에너지를 주는 채널이 되고자 하는 의지를 표현하였으며, 농민신문사 로고 색상인 파란색을 바탕으로 진취적인 이미지와 도약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대표 농업전문채널 NBS한국농업방송이 8월 15일 개국합니다. 농업·농촌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방송매체가 없는 현실에서, 미래 생명산업을 선도하고 국민의 건강증진에 기여할 NBS의 개국은 보다 빠르고 정확한 농사정보 를 원하는 농민들에게나 웰빙과 그린라이프를 추구하는 도시민들에게나 두루 가뭄의 단비 역할을 할 것으로 확신합니다.

최근 들어 농업·농촌은 먹거리 생산이라는 본래 기능뿐만 아니라 식량안보, 경관 및 환경보전 등 다양한 공익적 가치로도 재조명받고 있습니다. 농업가치가 범국민적 호응과 더불어 헌법 반영을 앞두고 있는 것도 이러한 사회상을 반영한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 NBS는 도농간 가교 역할뿐 아니라 농업가치를 실현하는 전문채널로서, 기존 방송에서는 보지 못했던 특화되고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선보이겠습니다. 무엇보다 따끈따끈한 영농정보로‘돈 되는 농업’에 일조하는 것은 물론 도시민들을 위해서는 먹거리 안전과 건강한 삶에 관한 정보를 두루 망라해 농업방송의 신기원을 열겠습니다.

이를 위해 NBS는 개국에 맞춰 주요 농축산물의 시세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생방송 가락동 365’, 귀농·귀촌인들의 이야기를 담은‘귀농·귀촌 폼나는 촌사람’, 전국 각 지역의 우수 농특산물을 소개하는 ‘자연愛 밥상愛’, 도시민을 위한 농촌 여행정보‘로드트레킹 우리동네’등 알찬 프로그램들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이제 농업·농촌·농민과 관련된 모든 정보는 NBS로 통합니다. 농촌에 웃음이 흐르게 하고 도시에는 건강과 휴식을 전할NBS에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립니다.

맨 위로 이동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