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장 풀린 축산물 수입…전방위 수입규제 완화

그동안 농축산물에 대한 수입 규제는

국내 축산업을 보호하기 위한 장벽처럼 작용해 왔습니다.

하지만 정부가 달걀‧쇠고기에 이어

최근엔 버터‧치즈 등 유가공품에 대한 수입 규제까지 완화하고 나섰는데요.



이에 일각에선 정부의 잇따른 수입 완화 조치로

국내 축산업의 생산기반이 약화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옵니다.

김하은 기자가 전합니다.

다른회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