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뭄 시달리는 남부지역…봄철 영농 차질 불가피

지난해부터 이어지는 가뭄에
전국 곳곳의 농가가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특히, 남부지역은 역대 최장기간의 가뭄을 기록하며
봄철 영농활동에도 큰 차질이 예상되는데요.
메마른 땅을 바라보는 농민들의 근심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김성국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다른회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