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농 영농정착 지원 강화···농지·주거 마련 부담 완화

정부가 청년농 3만명 육성 방안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젊은 농민의 주거와 보육 문제를 해소해 줄
‘청년 농촌보금자리 조성사업’을 확대하기로 했는데요.
이는 귀농·귀촌 청년들이 농촌에 안정적으로
정착하는 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권혜영 기자입니다.

다른회차보기